2020.05.13 (수)

  • 맑음동두천 21.6℃
  • 맑음강릉 23.5℃
  • 맑음서울 21.2℃
  • 맑음대전 21.5℃
  • 맑음대구 22.5℃
  • 맑음울산 23.3℃
  • 맑음광주 21.9℃
  • 맑음부산 21.8℃
  • 맑음고창 19.7℃
  • 맑음제주 19.5℃
  • 맑음강화 18.0℃
  • 맑음보은 20.2℃
  • 맑음금산 20.9℃
  • 맑음강진군 21.1℃
  • 맑음경주시 23.5℃
  • 맑음거제 22.1℃
기상청 제공

도내 신천지교인 2000여명으로 추정

도, 중대본에 21만여 명단 확보 분석 중

제주특별자치도는 정부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이하 중대본)215000명으로 추정되는 신천지 신도 전체 명단을 확보함에 따라, 이를 제공받아 관리하는 계획을 준비했다.

 

제주도는 도내 신천지 교인규모를 2000여명으로 추정하고 있다.

 

 

희룡 제주도지사는 앞선 25일자 제24차 합동 브리핑을 통해 신천지 교인에 대한 선제적이고 철두철미한 관리를 위해 노력 하겠다정확한 정보가 제공되지 않을 경우 불필요한 도민 불안이 우려되는 민감 사안인 만큼 모든 사안에 대해 매일 상세한 브리핑을 하겠다고 말했다.

 

 

중대본은 25일 오후 신천지로부터 전체 신도 명단을 제공받았다고 공식 발표했다. 26일 오후 중앙과 영상회의가 있을 예정이며, 이후 지역명단이 제공될 것으로 보인다.

 

제주도는 신천지교회가 코로나19의 고위험군으로 판단되고 있는 만큼, 지역사회 확산 방지 및 도민 불안감 해소를 위해 제주에 거주 또는 체류 중인 신천지 교인에 대한 전수조사 잠복기 관리에 착수한다는 게 방침이라며 구체적인 실행 계획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명단이 확보되면 일제 확인전화 실시 유증상자 확인 및 검사를 실시하고, 문진결과 등 1차 확인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명단이 확보된 시점으로부터 14일이 지나는 시점(D+14)까지를 최대 잠복기로 가정해 제공된 명단에 대해 관리할 계획이며,매일 기침과 발열 등 증상을 확인한다.

 

 

이 기간 중 대상자가 기침과 발열 등의 증상을 보일 때에는 즉각 선별진료소로 이송해 조치를 취하고, 연락이 닿지 않는 사람에 대해서는 국가경찰과 협조하여 적극 추적 관리한다.

 

도에서는 해당 기간동안 개인정보가 유출되지 않도록 각별히 유의함과 동시에, 신천지 교인에 대해서는 코로나19 고위험군으로 판단하여 제주도 재난안전대책본부에서 연락이 갈 경우 적극적인 협조와 잠복기간동안 자율격리, 마스크착용 등 철저한 위생관리를 당부한다.

 

 

앞서 제주도는 220일 도내 신천지 관련 의심시설 9개소를 방문해 관련시설 3개소를 확인했다.

 

 

22129개소 방문을 통해서는 관련시설 7개소를 확인하는 한편, 같은 날 총회본부 측에 신도명단 제공요청 공문을 발송하고 중앙교단 대응팀과의 접촉을 시도하는 등, 제주도는 그 동안 도내 신천지 신자들의 파악과 관리에 꾸준히 노력을 기울여 왔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