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20 (목)

  • 흐림동두천 17.2℃
  • 흐림강릉 19.6℃
  • 흐림서울 19.9℃
  • 흐림대전 21.5℃
  • 대구 20.3℃
  • 울산 20.3℃
  • 흐림광주 19.5℃
  • 부산 20.8℃
  • 흐림고창 19.2℃
  • 제주 23.0℃
  • 흐림강화 19.4℃
  • 흐림보은 19.1℃
  • 흐림금산 19.5℃
  • 흐림강진군 19.4℃
  • 흐림경주시 20.1℃
  • 흐림거제 20.6℃
기상청 제공

사회(사건/사고/판결)





'핵없는 한반도, 평화. 번영 시대로' 남북 정상은 19일 “한반도를 핵무기와 핵위협이 없는 평화의 터전으로 만들어나가야 하며 이를 위해 필요한 실질적인 진전을 조속히 이루어나가야 한다는 데 인식을 같이 하였다”고 발표했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핵위협없는 한반도 평화체제'에 대북제재 완화 등 추가적 조치가 뒤를 이을 경우 경제협력을 더해 한반도 '평화 번영' 시대를 열기로 했다. 핵 없는 한반도를 위해 북측은 동창리 엔진시험장과 미사일 발사대를 유관국 전문가들의 참관 하에 우선 영구적으로 폐기하기로 했다. 평양공동선언문을 발표하는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청와대 홈페이지) 또한 미국이 6.12 북미공동성명이 정신에 따라 상응 조치를 취하면 영변 핵시설의 영구적 폐기와 같은 추가적 조치를 계속 취해나갈 용의가 있음을 표명하였다. 김 위원장은 문 대통령의 초청에 따라 가까운 시일 내에 서울을 방문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남북이 올해 안에 경의선·동해선을 비롯한 주요 철도와 도로 연결을 위한 착공식을 갖기로 했다. 앞으로 개성공단과 금강산관광을 정상화하고 공동 경제특구와 관광특구도 만들기로 하는 등 남북 경제협력을 앞당기는 데 의견을 모았다. 유엔의 대북제재가 이어지는 상황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