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6 (일)

  • 맑음동두천 -1.8℃
  • 맑음강릉 3.8℃
  • 맑음서울 -1.1℃
  • 맑음대전 0.7℃
  • 맑음대구 4.3℃
  • 맑음울산 6.5℃
  • 구름많음광주 1.2℃
  • 맑음부산 7.8℃
  • 흐림고창 0.3℃
  • 흐림제주 5.7℃
  • 맑음강화 -1.6℃
  • 맑음보은 0.0℃
  • 맑음금산 0.7℃
  • 흐림강진군 2.5℃
  • 맑음경주시 5.2℃
  • 맑음거제 6.0℃
기상청 제공

[기자수첩] "당신의 능력을 보여주세요"

사체가 발견되기까지 순전히 도민들에 의해 단서가 포착됐다.

지금부터는 철저하게 경찰의 몫이 돼 버렸다.

지난 1일 실종된 이후 애를 태웠던 어린이집 여교사 이모씨(27)가 일주일 뒤 끝내 처참한 시신으로 돌아왔다.

이 씨는 제주시 애월읍 고내봉 인근 도로변 배수로에서 운동하던 주민에 의해 우연히 발견됐다.

실종 신고 이후 경찰은 매일 수색을 위해 대규모 인원을 동원했지만 (지난 6일 아라동에서 발견된 이 씨의 가방은 그렇다 치더라도) 전혀 이 씨의 행방을 예측하지 못한 채 헛물만 켰다.

수사본부가 설치된 제주 서부경찰서와도 그리 멀지 않은 곳이었다.

경찰 스스로도 "사체가 유기된 지점은 주요 수색범위에서 벗어났다"고 시인했다.

돌이켜 보면 2007년 발생한 두 건의 실종사건 모두(경찰은 사건의 성격이 다르다고 반박하겠지만) 사체는 결국 실종자의 집과 그리 멀지 않은 곳에서 발견됐다.

경찰의 수사본부 설치에도 문제가 있어 보인다.

제주 서부경찰서는 이 씨의 가방이 발견된 다음날인 지난 7일 서부경찰서에 한공익 서장을 본부장으로 한 수사본부를 설치했다.

수사본부를 설치하는데 이의를 제기할 사람은 없지만 문제는 수사본부 장소.

이 씨가 마지막으로 목격된 지점(용담동)과 이 씨의 집, 이 씨의 휴대전화 신호가 마지막으로 잡힌 곳(광령리) 모두 서부경찰서 관할이지만 결정적인 단서가 될 수 있는 이 씨의 가방이 발견된 곳(아라동)은 동부경찰서 관할 구역이다.

이에 따라 당시 수사본부 설치를 광역수사대격인 제주지방경찰청 수사과에, 본부장은 수사과장이나 강력계장으로 했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았었다.

광역수사대(전국 지방경찰청에서 운영하고 있지만 제주지방경찰청만 유일하게 설치돼 있지 않음)는 관할 경계를 넘어 발생하는 강력사건을 대처, 해결하기 위한 곳이다.

최근 이슈는 이 씨의 실종, 살해와 관련된 것이다.

지금도 이번 사건과 관련한 기사와 서부경찰서 홈페이지 게시판에는 도민들의 댓글이 계속해서 이어지고 있다.

"제발 범인을 빨리 잡아 주세요", "범인을 꼭 잡아서 이유 없이 죽어 사체까지 유기된 피해자의 한을 풀어 주십시오", "반드시 범인이 잡히길 바랍니다"

제주경찰, 그 가운데에서도 지금 서부경찰서에 거는 도민들의 기대는 크다.

도민들은 "당신의 능력을 보여주세요"라고 외치고 있다.

용의자 검거가 늦어진다면 그 실망은 엄청날 것이다.

이 씨의 사망시간과 관련해서도 말이 많지만 제주경찰, 당신의 생각이 옳다고 믿고 싶다, 아니 믿는다.

수사 브리핑이 있던 9일 오전 경찰은 "우리 모두가 살아 돌아올 것이라 간절히 기원하던 실종자가 시신으로 발견됐다"면서 "너무나 억울한 피해를 당한 고인의 원혼을 하루 빨리 푸는데 모든 수사력을 집중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조만간 큰 성과를 거둠으로써 도민의 기대에 부응하는 경찰이 되기를 바란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사고 방지’ 제주도, 건설현장 특별 안전점검
제주특별자치도가 최근 광주 아파트 신축공사 현장 외벽 붕괴사고와 관련해 도내 건설현장에 대한 특별 안전점검에 나섰다. 점검 대상은 제주도가 인·허가 및 발주한 건설공사장 32개소(건축공사장 27개소, 도로 등 건설 공사장 5개소)와 건설이 중단된 19개소(건축공사장) 현장이다. 점검 기간은 13일부터 28일까지 2주간으로, 건축사회, 대한산업안전협회, 건축위원회 구조위원 등 민간전문가로 합동점검반을 편성했다. 또한 행정시와 산하기관에도 자체 점검을 시행하도록 했다. 이번 점검을 통해 지하 굴착 시 붕괴 요인, 콘크리트 타설 시공 적합 여부, 가설구조물 적정 설치 등 시공·안전·품질관리 적정 여부 등 전반적으로 점검한다. 이를 통해 최근 발생한 신축공사 현장 붕괴사고의 유사 사례를 방지하겠다는 계획이다. 또한, 건설 현장대리인, 시설물 관리자 등을 대상으로 중대재해처벌법(1. 27. 시행 예정), 사고사례, 안전점검 방법, 사고 시 조치 요령 등에 대한 교육도 병행한다. 점검과 교육은 마스크 착용, 개인위생 철저, 거리두기 등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해 이뤄진다. 안전점검에서 부적합 사항이 적발되는 경우, 현장에서 시정 가능한 사항은 즉시 조치하며 위험요인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