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1.30 (화)

  • 흐림동두천 5.8℃
  • 흐림강릉 10.7℃
  • 서울 6.8℃
  • 대전 5.7℃
  • 흐림대구 3.7℃
  • 흐림울산 8.4℃
  • 광주 9.8℃
  • 흐림부산 11.7℃
  • 흐림고창 11.4℃
  • 제주 14.7℃
  • 흐림강화 7.8℃
  • 흐림보은 2.0℃
  • 흐림금산 4.1℃
  • 흐림강진군 8.5℃
  • 흐림경주시 1.9℃
  • 흐림거제 9.4℃
기상청 제공

칼럼/사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학교 전담 경찰관, 이런 점이 어려워요
제주자치경찰위원회(위원장 김용구)가 일선 현장의 목소리를 직접 듣고 정책에 반영하기 위해 현장위원회를 개최했다. 자치경찰위원회는 26일 제주시 이도2동 소재 제주동부청소년경찰학교에서 학교전담경찰관들과 간담회를 갖고 학교폭력, 비행청소년 선도 및 예방활동 등 학교 현장 활동에서 느끼는 애로사항을 공유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제주경찰청 및 경찰서 소속 학교전담경찰관 5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담당 경찰인력 부족으로 학교폭력예방 활동의 어려움을 호소하며 인력 확충의 필요성을 제기했다. 이에 김용구 자치경찰위원장은 학교폭력예방과 위기청소년 지원활동에 대한 노고를 격려하고, 학교전담경찰관 정원 확충을 위해 경찰청 건의를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현재 학교전담경찰관(SPO)은 제주경찰청 소속 3개 경찰서에 11명(동부서 4, 서부서 4, 서귀포서 3명)이 배치돼 도내 총 195개 학교를 담당(경찰관 1인당 17.7개 학교)하고 있다. 이는 전국 1인당 평균 담당학교(11.8개교) 수보다 훨씬 많은 수치다. 학교전담경찰관들은 학교폭력신고(117신고) 처리, 특별예방교육 실시, 청소년정책자문단 운영, 선도심사위원회 운영 등 학교폭력 및 청소년 비행 예방과 재범 방지를 위한 활동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