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23 (목)

  • 맑음동두천 10.1℃
  • 맑음강릉 11.9℃
  • 연무서울 9.8℃
  • 맑음대전 12.4℃
  • 박무대구 7.9℃
  • 흐림울산 8.2℃
  • 구름많음광주 11.5℃
  • 부산 9.2℃
  • 구름많음고창 10.2℃
  • 흐림제주 11.5℃
  • 맑음강화 8.6℃
  • 맑음보은 9.7℃
  • 구름많음금산 9.3℃
  • 구름많음강진군 10.5℃
  • 흐림경주시 8.0℃
  • 흐림거제 8.6℃
기상청 제공

제주시 도시건설 공직자들, '또, 밀렸나'

인사교류로 '승진기회 무산' 한숨

격무에 시달리는 제주시 건설관련 부서에 한숨이 흘렀다.

 

15일자 제주시 인사예고를 받아 든 제주시 도시건설국의 한 직원은 또 밀렸나며 자조했다.

 

이번 인사 이전 제주시 국장자리는 3자리의 공석을 예고했다.

 

김창현 자치행정국장, 윤선홍 문화관광체육국장, 좌무경 도시건설국장 등 3명이 공로연수 대상으로 과장급 3명의 진급과 이어지는 후속 인사를 예고했다.

 

이에 제주시 공직자들은 누가 진급할 것인지에 시선을 모으는 동시에 뒤를 잇는 후속인사 대상자를 떠올리기도 했다.

 

하지만 제주시 공직자들은 김덕범 총무과장이 자치행정국장에, 강승범 안전총괄과장이 문화관광체육국장에 오르는 등 기대에 못 미치는 인사결과를 받았다.

 

공석이 된 도시건설국장은 인사교류로 제주도에서 온 공직자가 자리를 물려받았다.

 

이에 제주시의 한 관계자는 제주도와 행정시 인사교류는 이전부터 이뤄졌고 이번 인사도 그에 따른 한 사례일 뿐이라며 제주시가 손해를 본다는 판단에는 무리가 있다고 설명했다.

 

이런 사례는 지난해에도 있어 제주시 공직자들은 승진 기회가 줄어들 뿐이라고 입을 모으고 있다.

 

지난해 하반기 인사의 경우에도 한 국장 자리를 인사교류라는 명분으로 인해 자체승진 기대를 접어야 했다.

 

특히 도시건설부서 불만이 이어지는 실정이다.

 

지난해 인사에서 사무관 자리가 비자 제주시 관련부서 공직자들은 사무관 승진 TO가 생겼다며 반겼으나 결과는 인사교류로 건축직의 승진기회가 줄었다.

 

이러한 인사의 여파는 올 상반기 인사에도 미쳐 제주시 건축직의 사무관 승진 기회가 한 자리도 나지 않았다.

 

제주시의 한 공직자는 행정직이 아닌 기술직은 상대적으로 승진기회가 적다는 현실에 비춰 볼 때 자리가 빌 경우 관련 공직자들은 큰 기대를 하게 된다면서 “30년 정도 근무를 한 관련 직렬 공직자가 아직도 6급에 머물러 있는 현실이라고 지적했다.

 

한편 제주시는 이번 인사에서 4급은 3, 5급 사무관승진의결 11, 6급이하 98명 등모두 112명이 승진하였고, 인사교류 43, 부서이동247명 등 전보 290명으로 인사 예고자는 모두 402명이라고 밝혔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 설 연휴 기간 특별 비상근무 실시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은 도민들이 편안하고 안전한 설 연휴를 보낼 수 있도록 자치경찰의 치안력을 총 투입하여 특별 비상근무를 실시한다. 자치경찰단은 설 연휴기간 동안 지역교통·생활안전·식품안전·공항만·아동청소년 분야에 국가경찰과의 협업을 토대로 비상근무를 실시할 계획이다. 분야별 특별 비상근무 사항은 ∎ 도내 전통시장 3개소(동문․서문․서귀포올레) 및 대형마트 주변 제수용품 구입 이용객증가에 따른 소통위주 관리 ∎ 오일시장(대정․표선․고성)주변 주정차 단속 임시허용에 따른 교통혼잡 관리∎ 양지공원․충혼묘지 및 귀성․관광객 이용도로 교통경찰 배치, 탄력관리 ∎ TBN·JIBS 교통방송을 활용, 소통정보 제공∎ 성판악‧어리목 등 한라산 등반객으로 교통체증 대비 교통경찰 배치∎ 교통정보센터 24시간 비상근무체계 유지, 교통상황 실시간 모니터링∎ 대형마트․재래시장 등 정체예상 구간 도로전광판(VMS) 메시지 표출 ∎ 교통사고 발생대비, 유관기관․유지보수업체 비상연락체계 유지 생활안전 분야는 ∎ 방범 취약 현금다액취급업소‧중점관리 편의점 등 범죄예방 정밀진단∎ 다중이용시설(대형마트‧금융기관‧전통시장) 취약시간대 국가경찰과 합동순찰 및 거점근무 실시∎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