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6 (화)

  • 구름조금동두천 15.7℃
  • 맑음강릉 20.6℃
  • 구름조금서울 17.0℃
  • 구름많음대전 17.0℃
  • 구름많음대구 18.6℃
  • 맑음울산 17.7℃
  • 맑음광주 18.7℃
  • 맑음부산 19.1℃
  • 구름조금고창 16.9℃
  • 구름많음제주 18.9℃
  • 구름조금강화 15.0℃
  • 구름조금보은 15.3℃
  • 구름조금금산 16.0℃
  • 구름많음강진군 19.1℃
  • 구름조금경주시 18.8℃
  • 맑음거제 13.4℃
기상청 제공

자치경찰, 태풍‘찬투’따른 현장대응‘일사불란’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은 제14호 태풍 찬투북상에 따라 피해 최소화를 위해 16일 오전 830분을 기해 비상 3단계로 격상해 대응했다.

 

자치경찰단은 태풍 북상 이전부터 현수막 등을 제거하고, 침수 예상 도로를 중심으로 배수구 정비를 실시했다.


 

제주시 용두암, 서귀포시 쇠소깍 등 해안명승지 주변 추락위험지역 진입통를 통제하고, 안전사고 발생에 대비했다.

 

16일 오후 5시부터 퇴근길 도민 불편을 사전 예방하기 위해 가용경력을 총동원해 차량 정체 및 도로침수 우려 지역을 대상으로 집중 관리했다.


 

제주에 태풍이 근접하기 시작한 17일 오전 5시부터 도로 침수 여부 점검과 함께 빗물이 고인 도로에 대해서는 배수작업을 실시해 도민들의 안전한 출근길을 지원했다.

 

특히, 현장 점검에 앞서 사전에 도로 침수 복구장비(밧줄, 로프, 갈고리, 노루발못뽑이, 절연장갑 등)를 순찰차에 비치, 신속 대응이 이뤄지도록 선제적으로 대비했다.


고창경 자치경찰단장은 이번 태풍 북상에 대비해 제주도 자연재해 대처 행동요령보다 강화된 3단계에 준해 대응했다면서 앞으로도 도민 안전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