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08 (목)

  • 구름많음동두천 26.8℃
  • 구름많음강릉 25.8℃
  • 박무서울 25.4℃
  • 구름조금대전 27.1℃
  • 흐림대구 25.8℃
  • 흐림울산 24.8℃
  • 광주 24.8℃
  • 박무부산 24.8℃
  • 흐림고창 24.6℃
  • 제주 27.6℃
  • 구름많음강화 25.7℃
  • 흐림보은 25.1℃
  • 흐림금산 26.1℃
  • 흐림강진군 25.7℃
  • 흐림경주시 24.5℃
  • 흐림거제 25.7℃
기상청 제공

고영권 부지사, 농산물 먹거리 선순환 체계 구축 강조

고영권 제주특별자치도 정무부지사가 제주지역 농산물 먹거리의 선순환 체계를 구축해 제주 농업의 생산체계를 개편하겠다고 강조했다.

 

고 정무부지사는 14일 오후 130분 제주칼호텔 2층 그랜드 볼룸에서 열린 6회 지속 가능한 농업발전을 위한 제주플러스포럼기조 강연을 통해 코로나19 시대 위기를 모면할 단기 지원책과 함께 농촌의 지속가능성 확보를 위한 대책 마련에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고 정무부지사는 코로나19 범유행이 가져온 유통환경과 기술·마케팅의 변화는 농촌의 위기를 더욱 가속화 시키고 있다고령화된 농촌은 거대한 시대적 흐름을 수용하고 대응하기 쉽지 않기 때문에 그만큼 행정의 역할이 매우 중요한 시기라고 강조했다.

 

이어 월동채소의 주요 재배지임에도 농산물 과잉생산과 가격하락이라는 만성적 수급 불안 문제를 겪어왔던 제주지역의 문제를 해소하기 위한 사전·사후 관리 대책으로 월동채소 재배신고제와 휴경 보상 등 토양생태환경보전사업 제주 농산물 가격안정관리제 등에 대해 설명했다.

 

고 정무부지사는 특히 먹거리 선순환 체계 구축을 통한 제주의 농업 생산체계 개편에 의지를 보였다.

 

고 정무부지사는 제주 농산물의 도내 유통·소비에 대한 컨트롤 타워 역할을 맡게 되는 제주 광역 먹거리 통합지원센터 구축을 추진 중이라며 제주산 농산물을 지역 내에서 우선 소비하는 시스템을 통해 특정 작목에 편중되어 있는 제주지역 농업 생태계를 개선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급변한 산업 시스템에 대응하기 위해 1차산업 분야와 신기술 부서와의 협업회의를 집중 운영하고 있다제주형 미래산업 발굴을 통해 ICT 분야에 역량을 가진 미래형 청년 인재들이 참여할 수 있는 융합의 장을 마련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제주대학교와 제주연구원, 뉴스1이 공동주최로 열린 제6회 제주플러스포럼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하여 제주 월동채소 산업의 미래에 대한 비전을 제시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포럼에서는 제주 월동채소 산업의 미래 구상이라는 대주제와 관련하여 농림축산식품부 박영범 차관의 세계 채소 소비 실태와 먹거리 정책영상 강연과 함께 고영권 제주특별자치도 정무부지사의 미래세대를 위한 월동채소 산업의 발전 방향기조 강연이 1부 행사로 진행됐다.

 

2부 행사로는 제주 월동채소의 생산, 유통, 소비와 관련 한국농촌경제연구원 김병률 선임연구위원 제주산 농산물 유통 물류비 실태와 경감 방안JTP 생물종다양성연구소 김기옥 박사 제주 월동채소 이용한 제주형 HMR(가정식대체식품) 개발 방향제주연구원 안경아 박사 제주지역 김치산업 성장에 따른 경제적 파급효과제주도농업기술원 고상환 연구개발국장 제주지역 월동채소류 지속 가능성 확보를 위한 R&D 추진 방향상명대학교 양석준 교수의 채소 소비트렌드 변화와 산지의 대응 방안등의 주제발표가 이뤄졌다.

 

이와 함께 제주대학교 산업응용경제학과 고성보 교수가 사회, 토론자로 성산일출봉농협조합 강석보 조합장, 제주대학교 식품공학과 천지연 교수, 제주도 식품원예과 김상엽 과장, 제주테크노파크 류성필 정책기획단장, 농협 제주지역본부 고호웅 유통지원단장 등이 참여한 가운데 월동채소의 주산지 제주의 먹거리 전략이라는 주제에 대한 종합 토론도 이어졌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 휴가철 관광객 대상 교통안전 캠페인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은 지난 6일 제주국제공항에서 휴가철 제주를 찾은 관광객들을 대상으로 렌터카 및 개인형 이동장치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교통안전 캠페인을 전개했다. 최근 조사에 따르면 속도위반 단속차량 중 렌터카 단속건수가 전체단속 건 중 2020년 35.3%, 2021년 6월 말 기준 29.6%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지난 5월 13일 「도로교통법」 개정법 시행에 따라 6월 1일부터 개인형 이동장치(전동킥보드 등) 교통법규위반을 집중 단속해 6월 30일 기준 105건의 위반사항을 단속한 바 있다. 이와 함께 사회적 거리두기 1단계 하향조정으로 휴가철 제주를 찾는 관광객들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렌터카 및 개인형 이동장치 이용 시 유의사항 등을 알리기 위한 교통안전 캠페인을 실시하게 됐다. 자치경찰단은 이날 공항 내 렌터카 업체의 협조를 받아 홍보전단지를 배부하고 관광객들에게 홍보물품(마스크)을 전달하는 등 렌터카 이용객 대상 과속운전 예방 및 개인형 이동장치 집중단속 시행 홍보활동 캠페인을 펼쳤다. 고창경 제주자치경찰단장은 “속도를 줄이면 아름다운 제주가 보입니다. 관광객들의 안전운전이 제주를 더욱 아름답게 만들 것”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