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21 (수)

  • 구름조금동두천 7.8℃
  • 맑음강릉 11.0℃
  • 맑음서울 10.4℃
  • 구름조금대전 10.1℃
  • 구름조금대구 11.2℃
  • 맑음울산 13.1℃
  • 박무광주 12.0℃
  • 맑음부산 14.5℃
  • 구름많음고창 9.1℃
  • 구름많음제주 13.6℃
  • 맑음강화 9.6℃
  • 구름많음보은 8.1℃
  • 맑음금산 8.7℃
  • 흐림강진군 9.1℃
  • 맑음경주시 8.6℃
  • 맑음거제 11.8℃
기상청 제공

개발공사 김정학 사장,‘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 동참

제주삼다수를 생산, 판매하는 제주특별자치도개발공사(사장 김정학)가 어린이 교통사고 예방과 안전한 교통 환경 조성을 위한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에 동참했다고 26일 밝혔다.

 

어린이 교통안전 릴레이 챌린지는 지난해 12월 어린이 보호구역 내 교통사고 예방과 교통안전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촉구하기 위해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시작됐다. 어린이 보호 문화 정착에 관련된 표어가 들어간 피켓을 든 사진을 찍어 SNS에 올리고 다음 챌린지 주자를 지목해 캠페인을 확산시키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박기남 제주 동부경찰서장의 지목을 받아 참여한 김정학 사장은 ‘1단 멈춤! 2쪽 저쪽! 3초 동안! 4고 예방!’라는 문구가 적힌 피켓을 들고 찍은 사진을 SNS에 올렸다. 다음 대상자로 제주 안전 실천 연합회 조승철 대표, 제주 로지스틱스 강성구 대표, CJ 대한통운 P&D양천규 본부장을 지목했다.

 

김정학 제주개발공사 사장은 미래의 주역인 어린이들이 안심하고 꿈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성숙한 교통문화가 조성되길 바란다, “제주개발공사는 앞으로도 어린이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성장할 수 있도록 사회적 문제에 꾸준한 관심을 이어나가 ESG 공기업으로 도약해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주개발공사는 제주지역 저소득 가정 어린이에게 공부방을 제공하고, ‘제주삼다수와 함께하는 희망의 직업 체험이벤트를 진행했으며, 추자도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자원순환 교육을 진행하는 등 어린이와 청소년을 대상으로 한 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 불법 촬영 아웃! 화장실 몰래카메라 점검
용두암, 한라산국립공원 등 제주도내 주요 관광지 30여 곳의 공중화장실에 대한 상시 점검이 진행된다.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은 행정시 관련 부서와 협업해 주요 관광지 공중 화장실을 대상으로 불법 촬영기기 및 안심비상벨 집중 점검에 나선다. 이번 점검은 N번방 등 불법 촬영기기를 이용한 디지털 성범죄 사건이 증가함에 따라 여성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화장실을 만들기 위해 추진된다. 도민과 관광객이 다수 운집하는 도내 주요관광지 30여 개소를 대상으로 점검이 이뤄지며, 초소형 몰래카메라도 탐지가 가능하고 고급 적외선 센서가 장착된 전파·전자파 동시 탐지기를 투입해 화장실 내 설치 의심 장소에 대해 면밀히 살필 계획이다. 점검을 마친 곳에는 여성안심화장실 스티커와 불법 촬영물 경고 홍보물을 부착해 불법 촬영에 대한 도민, 관광객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체감 안전도를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할 방침이다. 고창경 자치경찰단장은 “봄철을 맞아 입도객 수가 코로나19 이전 대비 84% 수준까지 회복됐다”면서 “제주를 찾는 관광객들과 도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할 수 있도록 정체불명의 흠집·구멍, 몰래카메라 등 불법촬영 의심 물체를 철저히 점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