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30 (화)

  • 맑음동두천 13.5℃
  • 맑음강릉 14.3℃
  • 황사서울 13.4℃
  • 황사대전 15.6℃
  • 맑음대구 18.6℃
  • 맑음울산 12.4℃
  • 황사광주 16.2℃
  • 맑음부산 14.0℃
  • 구름조금고창 12.0℃
  • 황사제주 15.0℃
  • 맑음강화 8.5℃
  • 맑음보은 13.2℃
  • 맑음금산 13.3℃
  • 맑음강진군 14.8℃
  • 맑음경주시 13.7℃
  • 맑음거제 13.9℃
기상청 제공

제주지하수연구센터, 전문연구인력 9명 공개채용

제주연구원(원장 김상협) 제주지하수연구센터(센터장 박원배)제주 지하수에 대한 체계적인 조사연구 및 정책개발을 수행하기 위해 전문연구원 9명을 공개 채용한다.

채용인원은 총 9명으로 전문연구위원 3, 전문연구원 나급 6명이다.

전문연구위원(박사급) 채용 분야 및 예정인원은 지하수 정책 1, 지하수 수질 1, 지하수 수문지질 1명이며, 전문연구원 나급(석사 이상)의 경우 기획교육 1, 수자원 2, 지하수 수질 2, 지질 1명이다.

원서접수 기간은 오는 15일까지이며, 근무 시간 내 제주연구원으로 직접 접수하거나 등기우편 접수도 가능하다.

세부적인 응시 자격, 구비 서류 등 자세한 채용공고 내용은 제주특별자치도 및 제주연구원 홈페이지, 행정안전부 클린아이, 잡플러스, 하이브레인넷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종합격자는 1차 서류전형과 2차 면접전형을 거쳐 선정한다.

최초 임용계약 기간은 임용일로부터 20211231일까지이며, 최초 임용계약 기간 만료 후에는 그 기간을 연장할 수 있다.

 

채용된 연구원은 제주 지하수를 지속가능한 자원으로 보전관리하기 위해 지하수 관련 주요 정책개발, 기후변화 대응 지하수 관리방안, 지하수 수질보전 방안, 지하수 관련 교육홍보, 물 관리 통합 방안 등 지하수 및 수자원 관련 조사연구를 전담하게 된다.

 

제주지하수연구센터는 지방자치단체에서는 전국 최초로 지난해10월 설립된 지하수 조사연구기관으로, 지난해 2명의 박사급 전문연구인력을 채용한 바 있다.

연구센터는 올해 물 관리통합 기본계획 수립, 지하수위 추세 분석, 용천수 관리계획 수립, 빗물이용시설 실태조사 및 관리방안 마련 등 9개 과제를 수행중이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대기오염물질 측정 않은 골프장·호텔 등 9곳 적발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은 대기배출시설의 오염농도를 정기적으로 측정하지 않은 도내 골프장·호텔 등 9곳을 적발, 수사 중이라고 밝혔다. 자치경찰단은 3월 한 달 동안 제주시 환경부서와 합동으로 제주시 지역 골프장, 호텔, 세탁업체, 자동차정비업체 등 대기오염물질 배출시설을 운영하는 사업장을 대상으로 현장조사를 실시했다. 이들 사업장은 대기환경보전법에 따라 대기환경과 인체 악영향을 유발할 수 있는 대기오염물질 발생 정도를 정해진 기한 내에 측정해야 한다. 자치경찰단과 제주시는 현장조사를 통해 정해진 기한 내 오염정도를 측정하지 않은 9곳을 적발했다. 주요 적발 사례로는 제주시 소재 OO골프장과 OO호텔 등 7개 사업장은 대기배출시설인 사우나용 대형보일러를 운용하면서 오염물질 배출허용기준에 맞는지를 확인하기 위해 측정기기를 부착하였음에도 자가측정을 하지 않거나 대행업자에게 측정을 의뢰하지 않은 혐의를 받고 있다. OO자동차정비업체는 도장시설, OO세탁업체는 세탁용 스팀보일러를 운용하면서 발생하는 오염물질에 대해 자가측정을 하지 않거나 대행업자에게 측정을 의뢰하지 않았다. 이번 적발된 사업장들은 2020년 1월 1일부터 강화된 대기환경보전법(기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