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17 (수)

  • 흐림동두천 22.0℃
  • 흐림강릉 24.1℃
  • 천둥번개서울 25.2℃
  • 흐림대전 26.4℃
  • 흐림대구 25.3℃
  • 흐림울산 25.9℃
  • 흐림광주 26.0℃
  • 흐림부산 25.0℃
  • 흐림고창 27.6℃
  • 흐림제주 30.2℃
  • 흐림강화 24.5℃
  • 흐림보은 25.1℃
  • 흐림금산 27.1℃
  • 흐림강진군 26.8℃
  • 흐림경주시 25.8℃
  • 흐림거제 25.7℃
기상청 제공

제주상의 서귀포시상공회, 김일환 제주대학교 총장 초청 강연

제주상공회의소 서귀포시상공회(회장 송재철)가 주최하고 서귀포시가 후원하는30차 서귀포시 경제와 관광 CEO포럼이 서귀포시상공회 회원 및 서귀포시 유관기관 단체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서귀포 엠스테이 호텔 지하 연회장에서 627일 저녁에 개최되었다.

 

이날 포럼은 김일환 제주대학교 총장을 초청하여지역사회 경제발전을 위한 21세기 대학의 역할'을 주제로 진행되었다.



 

서귀포시상공회 송재철 회장은 인사말에서 '급속한 기술의 발전과 글로벌화는 비즈니스 환경의 대전환 시대를 초래했다' '이런 급격한 변화 속에서 기업을 이끄는 리더들은 새로운 아이디어를 접하며 이를 유연하게 받아들이는 자세를 가져야 한다.'고 강조하며 '서귀포시 경제와 관광CEO 포럼이 서귀포 지역 경제인들에게 업무 나침반 역할을 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지역사회 경제발전을 위한 21세기 대학의 역할'을 주제로 강연에 나선 김일환 총장은 먼저 "대학이 그 지역 경제에 끼치는 영향은 생각 외로 크다"라고 운을 떼며, 서남대학교의 폐교로 상권이 몰락한 남원시의 예를 들었다.

 

이와 함께 제철산업의 붕괴로 지역경제가 무너지는 위기 속에서 지역 대학과 지자체가 협력하여, 지식기반 산업의 인재 양성을 통한 지역산업구조 재편에 성공한 미국의 피츠버그도 함께 언급하며, 대학이 지역발전에 끼치는 영향을 강조했다.

 

이와 함께 김일환 총장은 "4차 산업혁명 교육은 교수 중심에서 학생 중심으로, 전공 심화에서 융복합 교육으로 전환되고 있다" , "지역사회에 함께 성장하는 교육과정의 재편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김 총장은 마지막으로 서귀포시의 지역경제 발전을 위한 인프라 투자 방안으로IB교육, 영어중점학교 등을 중심으로 한 글로벌 교육 특화지구서귀포 복합의료 헬스케어타운을 중심으로 한 의료·바이오 특화지구등을 제언하며 강연을 마쳤다.

 

한 편, 이 날 행사는 강연과 함께 24년도 상반기에 새로 서귀포시상공회에 가입한 신규 회원의 입회식도 함께 치러졌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단, 고령보행자 교통사망사고 줄이기 ‘전력’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은 65세 이상 고령보행자의 교통사망사고 감소를 위한 종합 대책을 본격 추진한다. 올 상반기 교통사망자 22명(차대사람 14명, 차대차 1명, 차량단독 7명) 중 65세 이상 고령보행자가 9명(64.2%)을 차지하는 상황에 대응하기 위한 조치다. 자치경찰단은 노인보호구역 확대·개선, 음성 안내서비스 도입, 어르신 대상 안전교육 강화 등 다각도의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제주도는 전체 노인보호구역 지정대상 671개소 중 133개소(19.8%)를 지정·개선해 전국 평균(4.77%)을 크게 상회하는 수준으로 관리하고 있다. 더불어 사고위험이 높은 지역의 노인보호구역 확대·개선을 위해 올해 추가로 사업비 10억 원을 투입했다. 구체적인 개선 사항으로는 노인 통행량과 사고위험이 높은 장소를 우선적으로 노인보호구역으로 지정하고 신호·과속카메라, 미끄럼 방지시설, 방호울타리, 신호기 등을 설치했다. 또한 어린이보호구역에서 효과를 보인 지능형 교통체계(ITS) 기반의 보행자 감응·인식 등 스마트 횡단보도를 노인보호구역에도 우선 도입해 보행안정성을 높이고 있다. 이와 함께 아이나비, 티맵 등 네비게이션 업체와 협업해 현재 어린이보호구역에만 제공되는 보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