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7 (수)

  • 맑음동두천 9.0℃
  • 맑음강릉 12.7℃
  • 맑음서울 12.6℃
  • 맑음대전 10.9℃
  • 맑음대구 12.4℃
  • 맑음울산 13.8℃
  • 맑음광주 12.2℃
  • 맑음부산 16.1℃
  • 맑음고창 8.9℃
  • 맑음제주 16.5℃
  • 맑음강화 12.9℃
  • 맑음보은 7.0℃
  • 맑음금산 7.8℃
  • 맑음강진군 13.0℃
  • 맑음경주시 9.3℃
  • 맑음거제 12.7℃
기상청 제공

자치경찰, 태풍‘찬투’북상 대비 순찰 강화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은 제14호 태풍 찬투북상에 따른 비상근무체제에 돌입했다.

 

자치경찰단은 제주특별자치도 자연재해 대처 행동요령보다 1단계 더 강화된 자체 비상근무지침에 따라 태풍 찬투북상에 대비하고 있다.


 

이에 따라 도로 침수, 교통안전시설물 피해 대비 응급복구 및 구조장비(7)를 사전 점검해 순찰차에 탑재했다.

 

또한, 도로 침수 방지용 집수구 상태 확인, 해안가 및 저지대 순찰을 실시했다.

 

태풍 찬투북상으로 13일 오후 제주 서부를 제외한 산지·동부·남부·북부 모두에 호우경보가 발효되기도 했다.

 

이에 따라 자치경찰단은 과거 침수 흔적도에 따라 애조로·연삼로·연북로 등 주요 도로에 경력을 배치하고, 도로 침수 등 각종 재난 사고에 적극 대처하고 있다.

 

고창경 자치경찰단장은 재난에 강한 자치경찰이 도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켜나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 교통약자 보행환경 개선 특화사업 추진
제주자치경찰단과 자치경찰위원회는 모두가 안전한 교통환경 조성을 위해 교통약자 보행환경 개선 특화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앞서 자치경찰위원회는 지난 5일 회의를 열고, 어린이·노인·장애인 등 교통약자 보행환경 개선 및 안전 확보 추진안을 의결했다. 이에 따라 자치경찰단은 지난해부터 추진 중인 ‘제주형 어린이 통학로 조성사업’을 보완·확대하고, 교통약자 보행환경 인프라 구축을 위해 특화사업 추진 계획을 수립했다. 도 예산부서와의 협의를 통해 내년부터 3년 간 해마다 12억 원을 투입해 연차적으로 추진하기로 결정했다. 또한, 어린이 통학로와 같이 노인·장애인보호구역에도 보행안전로 개념을 도입하기 위해 올해 중 조례 개정 등 제도적 안전판을 마련할 예정이다. 특히, 국토정보맵·교통사고분석 등 빅데이터를 활용해 교통사고 발생 현황 및 현장점검 등을 통해 개선이 필요한 49개소에 대해서는 해마다 16개소씩 정비할 방침이다. 주요 개선사항을 보면 차·보도 등 보행로에 유니버셜디자인을 적용해 안전한 보행환경을 조성하고, ‘대정안전마농존’ 등 지역 특산물을 활용한 횡단 안전대기 장소 조성 및 과속카메라 등 속도 저감시설을 확대 설치할 예정이다. 한국전력공사 및 행정시와 협업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