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13 (화)

  • 구름많음동두천 29.7℃
  • 구름많음강릉 30.8℃
  • 흐림서울 30.3℃
  • 구름많음대전 33.2℃
  • 구름많음대구 31.8℃
  • 구름많음울산 31.9℃
  • 구름많음광주 31.5℃
  • 구름많음부산 28.5℃
  • 흐림고창 31.2℃
  • 구름많음제주 31.7℃
  • 흐림강화 28.8℃
  • 구름조금보은 31.2℃
  • 구름많음금산 32.4℃
  • 구름많음강진군 32.3℃
  • 구름많음경주시 33.6℃
  • 구름많음거제 28.3℃
기상청 제공

도내 공공마리나 시설개선으로 운영 활성화 도모

제주특별자치도는 요트산업을 중심으로 한 해양관광 활성화를 위해 올해 김녕, 도두, 강정 공공마리나 3개소에 총 5억 원을 투자해 도내 공공마리나 시설 정비사업을 추진한다.

 

제주도는 이번 정비사업을 통해 공공마리나 내 노후 부잔교에 대한 시설 개선 및 2015년에 구입한 이동식크레인에 대한 점검·보수 등이다.

 

제주도는 2011년 김녕항에 공공마리나를 처음 시설한 이후 도두항과 강정항에 공공마리나 시설을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

 

현재까지 총 682(연평균 70)의 국내·외 요트가 김녕, 도두 공공마리나를 이용한 것으로 확인됐다.

 

특히 올해부터 강정 공공마리나가 운영됨에 따라 공공마리나 운영 실적은 더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와 함께 내년에는 신창 공공마리나가 개발 완료돼 본격적으로 운영하게 되면 김녕·도두·강정 등과 연계해 서부지역 해양관광 활성화 및 지역관광, 특산물 판매 등으로 이어져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양홍식 도 해양수산국장은 공공마리나 개발을 통해 제주가 동북아 요트 중간 기항지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제주도는 현재까지 총 123억 원의 예산을 투자해 공공마리나 개발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