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11 (목)

  • 흐림동두천 3.0℃
  • 구름많음강릉 11.1℃
  • 박무서울 5.8℃
  • 구름많음대전 7.1℃
  • 연무대구 5.7℃
  • 구름많음울산 9.2℃
  • 흐림광주 5.8℃
  • 구름많음부산 11.4℃
  • 흐림고창 6.6℃
  • 흐림제주 10.6℃
  • 구름많음강화 5.4℃
  • 구름조금보은 4.8℃
  • 구름많음금산 4.4℃
  • 구름많음강진군 7.7℃
  • 구름많음경주시 8.1℃
  • 구름많음거제 8.5℃
기상청 제공

문화예술진흥원, 제주 뮤지컬 페스티벌

제주특별자치도 문화예술진흥원(원장 부재호)은 오는 1224일과 1227일 양일에 걸쳐 제주문예회관 대극장에서 제주 뮤지컬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이번에 공연되는 제주 뮤지컬 페스티벌작품 중, 1224() 오후 730분에 공연되는 비커밍맘임신과 출산을 소재로 엄마, 아빠가 되어가는 여정을 그린 가족 공감 창작 뮤지컬이다.


 

1227일 오후 5시에 공연되는 6시퇴근은 청년실업 문제와 고용불안 문제, 그리고 노동인구의 절대다수가 되어버린 비정규직노동자들의 이야기를 다룸으로써, 희망찬 미래를 생산하기 위한 소통과 토론의 장으로 만들어 보고자 하는 창작 작품이다.

 

도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의 생중계도 예정한 제주 뮤지컬 페스티벌의 입장권은 1221() 오전 9시부터 문화예술진흥원 홈페이지 예매시스템(http://www.eticketjeju.co.kr)을 통해 예약 가능하며, 관람료는 무료이다.

 

관람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마스크를 반드시 착용해야 하며, 좌석은 띄워 앉기(140)를 시행할 계획이다.

 

코로나19 대응 단계가 높아지면 직접 관람은 불가능하고, 도 공식 유튜브(www.youtube.com/happyjejudo) 채널에서의 온라인 공연으로만 진행된다.

 

부재호 문화예술진흥원장은 이번 2020 제주 뮤지컬 페스티벌공연을 통해 코로나19로 지친 도민들에게 다소나마 위로하는 시간이 되었으면 한다.”라고 덧붙였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제주형 자치경찰제 중·장기 발전방안 모색
제주특별자치도는 제주형 이원화 자치경찰제 시행에 따른 중·장기 발전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제주형 자치경찰제 발전방안 연구용역’을 추진한다. 이번 용역은 올해 7월 1일 자치경찰제 본격 시행을 앞두고 치안환경 변화에 따른 도민 우려 불식과 자치분권의 상징인 제주자치경찰이 역할 재정립을 위한 방향성을 모색하기 위해 추진하게 됐다. 지난 1월 1일 경찰법 전부개정안 시행에 따라 국가경찰 안에서 자치경찰 사무만 분리하는 일원화 자치경찰제가 전국 시행되고 있다. 하지만 제주도는 제주자치경찰단과 제주경찰청에서 자치경찰사무를 이원적으로 수행하게 됐다. 이로 인해 양 기간 관 업무중복에 따른 혼선에 대한 도민들의 걱정과 우려가 높아지고 있어 제주자치경찰의 역할과 기능에 대한 정책적 방향 설정이 필요한 실정이다. 이에 따라 제주도는 도민, 학계, 연구기관 등으로부터 다양한 의견을 수렴해 제주형 이원화 자치경찰제 운영방안을 설계하고 중·장기 발전방안을 마련코자 용역을 추진하게 된다. 이번 연구용역에는 △제주형 이원화 자치경찰제 시행을 위한 조직 및 인력 설계 △국가경찰과의 합리적인 사무배분을 통한 시너지 효과 창출 및 차별화된 주민밀착형 치안사무 발굴 △치안행정에 대한 주민참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