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6 (일)

  • 구름많음동두천 20.0℃
  • 구름많음강릉 19.8℃
  • 흐림서울 23.6℃
  • 흐림대전 22.0℃
  • 구름많음대구 19.9℃
  • 구름많음울산 19.9℃
  • 흐림광주 22.2℃
  • 구름많음부산 20.5℃
  • 흐림고창 22.1℃
  • 구름많음제주 23.0℃
  • 흐림강화 20.2℃
  • 흐림보은 18.5℃
  • 흐림금산 19.0℃
  • 구름많음강진군 20.6℃
  • 구름조금경주시 18.0℃
  • 구름많음거제 20.8℃
기상청 제공

자치경찰단, 올해 불법숙박업 94건 본격 수사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은 올해 불법숙박업을 대상으로 단속활동을 벌인 결과, 현재까지 94건을 적발해 수사에 나섰다.

 

이와 함께 재범방지 등 법 집행력 확보를 위해 지난 41일부터 지역별 재범추적반을 구성·운영하고 있다.


 

자치경찰단은 코로나19로 인한 관광산업 침체에도 불구하고 불법숙박행위가 근절되지 않고, 오히려 지속하려는 경향을 보이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따라 불법 숙박업소를 제도권 내 정상영업으로 유도해 건전 숙박산업을 육성하고, 불법업소의 특성상 코로나 방역의 사각지대가 될 가능성이 높아 코로나 감염 확산 차단을 위해 대대적인 불법숙박업소 단속활동을 전개했다.

 

특히 자치경찰단은 재범행위 차단을 위해 최근 2년간(2018~2019) 적발된 300개소에 대한 재범 추적 결과, 단속 이후에도 운영 중인 업소 3건을 적발했다.

 

자치경찰단은 도·행정시와 협업해 재범행위 차단을 위한 홍보활동을 강화한 결과, 전년도(22) 대비 19(86%)의 재범행위가 감소되는 성과를 거뒀다.

 

또한 점검대상 300개소 중 단속 이후 적극적인 제도권 내 정상영업 유도로 134개소는 정상적인 숙박업 신고 후 영업을 하고 있었으며, 163개소는 건물 용도에 맞게 주택용도로 사용 중인 것으로 파악됐다.

 

고창경 자치경찰단장은 앞으로도 불법숙박업에 대한 일관되고 지속적인 단속을 통해 코로나19 안전 사각지대를 구축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어 정상 숙박업계의 피해 및 재범, 경제적 손실을 방지하기 위해 도·행정시와 협업해 잘못된 인식을 전환하기 위한 홍보활동도 더욱 강화하겠다고 덧붙였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