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9 (목)

  • 구름많음동두천 29.4℃
  • 맑음강릉 30.4℃
  • 구름많음서울 30.1℃
  • 구름조금대전 31.4℃
  • 구름조금대구 30.2℃
  • 구름조금울산 30.1℃
  • 맑음광주 30.7℃
  • 구름조금부산 30.5℃
  • 구름많음고창 31.1℃
  • 구름많음제주 30.3℃
  • 구름많음강화 28.3℃
  • 구름많음보은 29.3℃
  • 구름조금금산 30.2℃
  • 구름조금강진군 29.8℃
  • 맑음경주시 30.8℃
  • 맑음거제 29.5℃
기상청 제공

제주시, 공중화장실 불법촬영카메라 합동점검

제주시에서는 제주시 내 공중화장실 258개소에 대해 6~12월까지 불법 카메라 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점검은 여성 긴급전화 1366 제주센터, 제주서부경찰서 및 공중화장실 관리부서(7)와 읍··동 자체 합동점검반 34팀을 편성하여 추진한다.

 

점검을 통해 공중화장실 내 카메라 등 이용 촬영범죄에 대한 도민 불안감을 해소하기 위한 것이다.

 

이는 분기마다 진행하고 있으며 필요시 수시 점검도 실시한다.




또한 민간화장실에 대해서도 요청 시 필요한 절차 등을 통해 점검을 지원해 나갈 예정이다.

이와 함께 탐지기 등 장비는 다중이용시설, 공공기관, 시민 등이 필요시 읍면동이나 여성가족과로 전화 또는 방문 신청하면 대여할 수 있다.

 

또한 다가오는 휴가철 및 설 연휴 기간에는 집중점검 기간으로 설정하여 월 1회 이상 전파 탐지기, 렌즈탐지기를 활용해 공중화장실 점검을 더욱 강화해 나간다.

 

제주시 관계자는 지속적인 디지털 여성 폭력 예방 활동으로 시민들이 공중화장실을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밝혔다.

 

한편 제주시에서는 2018년도부터 불법촬영 카메라 탐지장비 73대를 구입하여 관리부서 및 읍··동 협조를 통해 공중화장실 불법촬영기기 탐지 활동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이어 2020년도에는 1072개소에 점검을 점검했다.

지난 25일에는 서부경찰서와 합동으로 민속오일장 공중화장실과 신비의 도로 공중화장실에 합동점검을 실시하였으나 현재까지 적발 사례는 없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제주자치경찰위원회, 피해자 보호 근본 대책 주문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위원회는 28일 오후 제12회 임시회의를 열고, 최근 도민사회 이목이 집중된 사건과 관련해 제주경찰청에 근본적인 대책 마련을 주문했다. 이날 회의에서 제주자치경찰위원회는 제주경찰청으로부터 최근 발생한 가정폭력 사건을 비롯해 현안에 대해 보고받았다. 제주경찰청은 신변보호 처리 실태에 대한 일제점검과 가해자관리 방안 마련과 함께 신변보호용 폐쇄회로CC(TV) 체계 또한 실시간 모니터링할 수 있도록 개선하기로 했다. 이외에 ▲셉테드(CPTED) 사업과 연계한 범죄예방 환경개선 ▲녹색어머니회·자율방범대 등 시민단체의 보호자 역할 방안 모색 ▲IT기술 접목 안심벨 등의 112시스템 연계 방안 ▲가해자의 전과 또는 이동동선 확인 통한 피해자 접근 방지 대책 등을 마련하기로 했다. 후속 결과는 유관기관과의 협업을 통해 조속한 시일 내 시행한 후 보고할 것을 심의·의결했다. 이와 함께 △제주경찰청 2021년 여름방학 기간 청소년 선도·보호 활동 강화 계획 △제주경찰청 하반기 정기인사에 따른 지구대장 및 파출소장 보직 관련 의견 제출의 건 등도 논의됐다. 김용구 자치경찰위원장은 “이번 사건은 지역사회에 큰 상처가 되고 있다”며 “피해자 보호에 대한 사회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