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9 (금)

  • 맑음동두천 14.3℃
  • 맑음강릉 16.1℃
  • 맑음서울 17.8℃
  • 구름많음대전 17.6℃
  • 구름많음대구 19.3℃
  • 구름조금울산 17.6℃
  • 구름많음광주 16.0℃
  • 맑음부산 17.2℃
  • 흐림고창 15.7℃
  • 구름조금제주 17.2℃
  • 맑음강화 15.7℃
  • 구름조금보은 16.3℃
  • 구름많음금산 15.7℃
  • 흐림강진군 16.3℃
  • 구름많음경주시 18.2℃
  • 맑음거제 17.3℃
기상청 제공

'재난긴급생활지원금 전 도민에게'

민주당. 미통당 도의회 원내대표 촉구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위원들이 원희룡 제주도정에 전 도민 재난긴급생활지원금 지급을 촉구했다.

박원철 민주당 원내대표와 오영희 통합당 원내대표는 22일 도의회 기자실에서 공동 기자회견을 열고  ‘전 도민 재난긴급생활지원금 지급 제안 수용’을 강조했다.

의원들은 “21일 제2차 재난지원금을 전 도민(세대)에게 지급하는 것을 부대의견으로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을 본회의에서 의결했다”며 “현재 제1차 재난지원금 지급 결과, 약 150억원의 불용액이 발생하고 있으며, 또 생활지원금 신청에서 6000건에 가까운 이의신청이 이뤄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는 지금의 재난지원금이 실제로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민들에게 제대로 된 지원이 이뤄지지 않고 있음을 말해주는 것”이라며 “그렇기에 도의회는 1차분의 불용액과 제2차 재난지원금 예산을 활용해 전 도민 재난지원금 지급을 제안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들은 “민주당과 통합당 의원 일동은 전 도민 재난지원금 지급에 뜻을 같이 하고 있다”며 “선별·차등적 지원을 전제로 한 현재의 재난지원금 제도는 코로나19 사태의 장기화에 따른 자영업자, 소상공인, 일용직, 비정규직 노동자의 삶을 지탱해주지 못하고 있음을 인지해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