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6 (토)

  • 맑음동두천 16.1℃
  • 구름조금강릉 15.5℃
  • 맑음서울 19.4℃
  • 박무대전 20.4℃
  • 흐림대구 18.8℃
  • 흐림울산 18.4℃
  • 박무광주 20.9℃
  • 박무부산 18.2℃
  • 흐림고창 19.3℃
  • 흐림제주 21.3℃
  • 구름조금강화 16.2℃
  • 흐림보은 17.3℃
  • 흐림금산 19.4℃
  • 흐림강진군 20.1℃
  • 구름많음경주시 19.0℃
  • 흐림거제 18.4℃
기상청 제공

Jeju 울트라 트레일러닝 대회, 성황

서귀포의 대자연속 성공적 개최

서귀포시가 2019 문화체육관광부 공모에 선정된2019 Trans Jeju 울트라 레일러닝 대회10 12일부터 13까지 양일간 서귀포시 일원에서 성공적으로 개최했다.

 

가시리 마을회에서 주최하고 Trans Jeju 울트라트레일러닝대회 조직위원회에서 주관하는2019 Trans Jeju 울트라 트레일러닝 대회는 유네스코가 인정한 천혜의 자연 경관을 달리는 세계 대회이다.

 

대회는 세계 30개국 1,500(외국인 참가자 470)이 참가했으며, 세계 최고의 선수 프랑스의 Audrey Tanguy 아시아 최고의 선수 Kazufumi Ose 세계의 많은 엘리트 선수들이 함께 달렸다.



 

코스는 10km, 50km, 112km 3종목으로 나누어서 진행됐으며 10km새꽃이 아름다운 따라비 오름과 가시리 마을 목장 내에서 진행됐다


 50km/112km제주대학교를 출발점으로 한 작년과 달리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출발하여 한라산 정상과 한라산 둘레길 등에서 진행되었으며, 특히 112km는 국내에서 열리는 대회 중 최장거리 코스이다.

 

각 코스별 우승은 10km에 김봉주() Erica Swanson(미국/), 50km 박병권() Audrey Tanguy(프랑스/), 112kmHironori Nomoto(일본/) Kanako Edamoto(일본/) 선수가 차지했으며, 112km 우승 기록은 각각 13시간3515시간29분으로 결승점을 통과했다.


2018Trans Jeju 울트라 트레일러닝 대회는 UTMB(울트라 트레일 몽블랑), UTMF(울트라 트레일 후지) 등 세계 최고의 트레일러닝 대회를 선정하는 미디어 Ultra Trail World Tour의 대회에 선정되어 세계적인 대회로 인정 받았다.


트레일러닝 대회는 도로가 아닌 산, 오름 등 포장되지 않은 트레일을 걷거나 달리는 운동으로 미국과 유럽을 중심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최근에는 홍콩, 일본, 중국 등 아시아에서도 크게 성장하고 있으며, 한국에서도 30-40대의 젊은 층을 중심으로 도로를 달리는 일반 마라톤보다 더 인기 있는 아웃도어 스포츠로 발전하고 있다.

 

현재 2011년부터 시작된 제주 국제 트레일러닝 대회는 상 하반기로 나누어져 한라산, , 해안 등을 달리는 100k 스테이지 레이스인 제주국제트레일러닝대회(4)와 한라산, 한라산 둘레길 등을 달리는 112k 논스톱 레이스인 Trans Jeju 울트라 트레일 러닝 대회(10)로 진행해 오고 있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이번 대회를 통해 세계 각지에서 참여한 선수들의 관심과 열정을 느낄 수 있었고 올해뿐만 아니라 다음 대회에도 전하고 성공적인 대회를 치를 수 있도록 안전, 방역, 교통 관리, 원봉사자 활동 등 모든 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 ‘예래천’ 액비 유출사건 관계자 입건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은 지난 5월 26일 서귀포시 색달동 예래천으로 액비가 유출된 사건과 관련하여 골프장 코스관리 담당 A씨(제주시, 50대)를 입건했다. 자치경찰단은 예래천 인접 골프장 내 시설에 대한 전반적인 현장조사 및 관계자 조사 결과, 골프장 측에서 액비살포 준비 작업 중 우수관을 통하여 액비가 유출된 것을 확인했다. A씨는 5월 26일 오전 10시경 액비를 코스 내 잔디에 살포할 목적으로 골프장 12번 홀에 설치된 액비 저장조 퇴수 밸브를 열었다가 부주의로 다시 잠그지 않아, 3시간 동안 액비 350여 톤을 우수관를 통해 예래천으로 유출시킨 혐의를 받고 있다. 다만, 고의로 액비를 방류하였을 만한 정황은 발견되지 않아 A씨에 대해 업무상 과실 혐의를 적용하여 입건하였고 보강 수사 후 송치할 예정이다. 유출된 액비 시료는 농업기술원에 검사 의뢰한 결과 부숙도 및 기타 성분 등 액비화 기준 수치 이내인 것으로 확인됐고, 재발 방지를 위해 서귀포시청 환경관련부서와 함께 골프장 측에 시설보강 등 근본적인 대책을 세우도록 요청했다 자치경찰단은 “제주 환경을 훼손시키는 행위에 대해서는 최우선적으로 현장을 파악하 고 신속하고 엄중하게 사건을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