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1.26 (목)

  • 흐림동두천 -4.6℃
  • 흐림강릉 1.0℃
  • 서울 -4.0℃
  • 대전 -3.7℃
  • 흐림대구 0.2℃
  • 흐림울산 3.2℃
  • 흐림광주 0.1℃
  • 흐림부산 3.4℃
  • 흐림고창 -0.2℃
  • 구름많음제주 9.3℃
  • 흐림강화 -4.6℃
  • 흐림보은 -5.2℃
  • 흐림금산 0.1℃
  • 흐림강진군 2.5℃
  • 구름많음경주시 3.4℃
  • 구름많음거제 4.2℃
기상청 제공

제주교향악단 2015 신년음악회 제주아트센터 29일

제주특별자치도립 제주교향악단은 오는 129일 오후 730분 제주아트센터에서 신년음악회로 116회 정기연주회를 개최한다.

 

이번 정기연주회는 제주교향악단 정인혁 상임지휘자의 지휘로 , 국내 피아니스트 중 가장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조재혁이 협연을 맡았다.


제주교향악단과 함께 차이코프스키의 피아노 협주곡을 협연할 피아니스트 조재혁은 서울예고, 맨하탄 예비학교를 졸업하고, 줄리어드 스쿨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



스페인 마리아 카날스 콩쿠르 1위를 비롯 세계 유명 콩쿠르에 입상경력이 있으며 4년 전 귀국하여 연주가, 해설가, 방송인으로 활동 중이다.

 

주요 연주곡으로는 인상주의의 선구자 무소르그스키의 민둥산의 하룻밤,차이코프스키의 피아노협주곡 중 가장 유명한피아노협주곡 제1번 내림나단조, 작품 23,전람회의 그림이다.


차이코프스키의 피아노협주곡은 화려한 독주 피아노의 연주가 두드러지며 친구의 유작 가운데 10작품을 음악으로 옮겨놓은 <전람회의 그림>은 묘사음악의 성격이 강한 작품으로 입체적 공간감을 생성해 낸다.

 

이번 제주교향악단의 제 116회 정기연주회는 유료 공연이며 성인은 5천원, 단체 (10인 이상)4천원, 청소년은 3천원이며 입장권은 현장 구매도 가능하다.


입장권 판매처 : 중앙여고-야마하 대리점, 중앙로-서독안경, 제주시청-카페베네 시청점, 노형-1001안경콘텍트, 한라대-바하악기

공연문의 : 제주교향악단 사무국 728-2745~2747

 




와이드포토

더보기


사건/사고/판결

더보기
자치경찰단, 번영로 의식불명 공황장애 운전자 긴급 구조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고창경)은 설 연휴 첫 날인 21일 번영로 와흘교차로에서 공황장애로 의식을 잃고 차 안에 쓰러져 있던 운전자를 구조했다. 자치경찰단 동부행복센터는 설 연휴 특별 비상근무 중이던 21일(토) 오전 10시경 조천읍 와흘교차로 서측 제주시에서 표선 방면 100m 지점에서 왕복 6차로 중 1차로 운행하던 SUV 차량이 비상등을 켜고 서행하다가 갑자기 정차하는 것을 발견했다. 자치경찰이 긴급히 SUV 차량으로 달려가 운전석 차문을 열었더니 20대 운전자 A씨가 핸들 쪽으로 쓰러져 의식이 없는 것을 확인하고 신속하게 A씨의 가슴을 수회 압박하자 의식을 되찾았다. 이후 자치경찰은 운전자 A씨를 부축해 차에서 내리게 하고 가까운 병원으로 긴급 이송하려 했으나 거부하며 귀가하기를 원했다. 자치경찰은 “운전을 하다 다시 발작이 우려되는 상황이어서 지금 운전하는 것은 위험하니 거주지까지 안전하게 모셔다 드리겠다”고 설득했고, 자치경찰이 A씨 차량을 직접 운전해 조수석에 운전자를 태워 자택의 부모에게 인계했다. A씨의 부모는 “운전할 때마다 항상 걱정이 되고 마음이 놓이지 않았는데 아들을 무사히 집까지 데려다줘서 너무 고맙고 감사하다”며 연신 고마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