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4 (화)

  • 흐림동두천 25.7℃
  • 흐림강릉 27.3℃
  • 서울 25.9℃
  • 박무대전 25.5℃
  • 박무대구 25.0℃
  • 박무울산 25.3℃
  • 박무광주 25.9℃
  • 박무부산 25.1℃
  • 구름많음고창 25.7℃
  • 박무제주 27.6℃
  • 흐림강화 25.0℃
  • 구름많음보은 22.4℃
  • 구름많음금산 24.6℃
  • 구름많음강진군 24.7℃
  • 구름많음경주시 23.9℃
  • 맑음거제 25.8℃
기상청 제공

SFTS 제주7번째 환자 발생, 예방이 최선

중증열성혈소판 감소증(SFTS) 제주 7번째 환자가 발생했다.

 

서귀포시 동부보건소(소장 강미애)는 제주에서 일곱 번째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SFTS)환자가 발생함에 따라 야외활동(과수원, 임산물 채취, 양봉, 오름 등반) 등 작업 시 진드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를 당부하고 있다.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SFTS)4~11월에 호발하는 감염병으로 SFTS바이러스를 보유한 참진드기에 물린 후 고열, 오심, 설사 등 소화기 증상을 나타낸다.


특히 감염자 중에는 50대 이상의 농임업 종사자 비율이 높아 농촌지역 고연령층에서 주의가 더욱 필요하다.


이번 발생한 환자 A(,61)는 양봉업을 하는 분으로 약 일주일 전 양봉 작업을 하고 지인 감귤제초 작업을 도와주었다고 했다. 29일 발열과, 피로감, 설사, 저혈압 등의 증상으로 병원진료 후 혈소판과 백혈구 감소 소견을 보였고, SFTS검사를 실시한 결과 731일 양성판정을 받았다.

 

서귀포시동부보건소 관계자는 진드기매개감염병의 예방법은 야외작업 및 야외활동 시 피부노출을 최소화하고, 진드기 기피제 사용, 작업 후 바로 씻기 등 예방수칙을 철저히 지키는 방법밖에는 없다고 강조했다.




와이드포토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