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9.20 (금)

  • 흐림동두천 15.4℃
  • 흐림강릉 20.3℃
  • 흐림서울 18.2℃
  • 흐림대전 19.1℃
  • 흐림대구 17.5℃
  • 흐림울산 19.9℃
  • 흐림광주 19.4℃
  • 흐림부산 20.3℃
  • 흐림고창 18.7℃
  • 구름많음제주 22.5℃
  • 흐림강화 17.2℃
  • 흐림보은 17.3℃
  • 흐림금산 16.6℃
  • 구름많음강진군 20.0℃
  • 흐림경주시 17.7℃
  • 흐림거제 21.0℃
기상청 제공

한림 금능일대 대규모 산림훼손 적발

자치경찰, 불법개발행위업자 구속영장

부동산 개발행위를 하면서 대규모 산림을 훼손한 업자가 적발됐다.

 

제주특별자치도 자치경찰단(단장 나승권)제주시 한림읍 금능리 일원 총 29필지 토지에서 건축허가나 개발행위 허가도 받지 않은 채 실버타운을 조성한 후 분양하거나 매매할 목적으로 대규모로 불법개발행위를 한 정씨(, 77)를 산지관리법위반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토목공사를 실행한 조모씨(, 66)를 불구속 송치한다고 24일 밝혔다.

 

정씨는 금능리 일대에만 가족 등의 명의로 총 36필지 89,169소유하고 있으며, 자신의 필지를 정확히 구분하고 경계측량을 한다는 명목으로 20166월부터 20175월 초순경까지 위 토지 중 산지(임야) 14필지 7661와 농지() 15필지 14286등 총 29필지 21947 훼손한 혐의를 받고 있다.

 

정씨는 바닷가가 내려다 보이고 전망이 좋은 한라산 방향에는 실버타운 9개동을 조성하고, 바닷가 방향으로는 조경수를 식재하여 나무농원을 만들어 산책로를 조성할 목적으로 대형 포크레인 3대를 이용하여 지형이 높은 곳에 있는 암반을 절토하여 낮은 곳을 메워 성토했다.

 

외부에서 반입해 온 덤프트럭 1000여대 분량의 흙을 토설하는 방법으로 평탄화하는가 하면 타인 소유의 토지 7필지 790와 도유지 2필지 476까지 훼손하고, 산림담당공무원으로부터 두 차례 작업중지와 원상복구 명령을 받고도 자신의 사리사욕만 앞세워 불법 개발행위를 강행한 것으로 나타났다.

 

자치경찰단 고정근 수사2담당은 정씨가 허가없이 산지 뿐만 아니라 농지까지 포함하여 대규모로 불법개발하여 사안이 매우 중대한 점, 이미 건축행위가 가능할 정도로 토지개발이 된 상황에서 실제 매매가 이루어질 경우 몇 십배 이상의 시세차익을 볼 수 있어 지가상승 또는 투기목적으로 부동산 개발행위를 하였다는 점, 관계 공무원의 경고도 무시하고 공사를 강행하는 등 죄의식이나 반성의 기미가 없다는 점 등의 사유로 구속영장을 신청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자치경찰단 산림전담수사반에서는 앞으로도 지가상승을 노린 투기목적 부동산 개발행위와 절대보전구역에서의 불법행위에 대해서도 기획수사를 대대적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