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5.31 (목)

  • -동두천 24.4℃
  • -강릉 22.8℃
  • 맑음서울 23.7℃
  • 구름조금대전 23.6℃
  • 구름조금대구 24.2℃
  • 구름많음울산 21.9℃
  • 구름많음광주 22.1℃
  • 구름많음부산 23.3℃
  • -고창 21.5℃
  • 흐림제주 20.9℃
  • -강화 22.4℃
  • -보은 23.8℃
  • -금산 22.6℃
  • -강진군 21.9℃
  • -경주시 23.7℃
  • -거제 22.6℃
기상청 제공

제주도, 자연휴양림 보완사업 추진

제주특별자치도에서는 제주에코힐링을 위해 연간 100여만명이 찾는 방문객들에게 보다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제주절물자연 휴양림을 비롯한 4개 자연휴양림 시설물 보완사업 추진에 나섰다.


이에 따라 금년도 사업비 20억원을 투입하여 숙박시설 리모델링(11개소), 주차장 등 편익시설 보수(1), 야자데크 등 시설물 보수(1), 무장애 산책로(숲길) 조성(170m), 탐방로 정비(2.5km), 초가동 정비(8) 등을 성수기전에 마무리하여 휴양림 이용객의 불편을 최소화해 나갈 계획이다.

 

금번에 시행되는 보완사업을 통해 기존에 조성된 치유의 숲, 목재문화체험장, 유아숲 체험원 등과 연계하여 방문객 등에게 보다 나은 산림문화 휴양 서비스를 제공해 휴양림 이용률이 극대화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지난해 전국 자연휴양림(143개소) 이용객 14711000명 중 제주지역 내 자연휴양림 이용객은 116만명(7.9%)으로 전국 자연 휴양림 중 이용객이 가장 많이 찾는 휴양림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금년도 3월말 제주도내 제주절물자연휴양림을 비롯한 4자연휴양림 입장객은 지난 분기 16917명과 비교하여 1~2 한파 등의 영향으로 1.5%가 감소한 15만8435명이 입장한 것으로 집계되었으며, 43 70주년 제주방문의 해를 맞아 4월 이후 방문객이 급증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한편, 제주도에서는 자연휴양림 이용객이 날로 증가함에 따라 이용객이 집중되는 오늘 10월까지 산림휴양시설 내 안전관리를 강화하기 위하여 정기적으로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안전사고 발생우려가 높은 곳의 경우 특별점검을 통해 사전에 예방 하도록 할 방침이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