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4.17 (화)

  • -동두천 18.8℃
  • -강릉 19.2℃
  • 맑음서울 16.9℃
  • 구름조금대전 16.9℃
  • 구름많음대구 16.8℃
  • 구름많음울산 15.9℃
  • 연무광주 17.8℃
  • 구름많음부산 16.8℃
  • -고창 16.5℃
  • 맑음제주 16.4℃
  • -강화 16.0℃
  • -보은 16.8℃
  • -금산 16.5℃
  • -강진군 16.9℃
  • -경주시 18.0℃
  • -거제 17.3℃
기상청 제공

종합뉴스

민주당 제주도지사 후보는 '문대림'

56.3%획득, 김우남과 12% 이상 앞서

더불어민주당 제주특별자치도지사선거 본선 주자로 문대림 후보가 선출됐다.


문대림 후보는 경선 결과 56.31%를 획득, 43.69%를 얻은 김우남 후보를 제쳤다.


민주당 선거관리위원회는 15일 오후 9시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광역단체장 후보 경선 결과를 발표한 가운데 이번 경선은 지난 13일부터 15일 오후 6시까지 권리당원 및 일반 국민 안심번호 여론조사 결과를 각각 50%씩 반영해 진행됐다.


 이번 도지사선거는 여당에서 문대림 후보로 확정됐고, 범보수진영에서 2명 이상이 출마하는 선거 구도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


특히 본선행 유력주자들의 대진표가 사실상 확정되고 선거일이 다가오면서 선거전은 더욱 열기를 띨 전망이다.


문 후보는 경선 투표를 앞둔 지난 12일 보도자료를 통해 “거친 네거티브를 뚫고 여기까지 왔다. 경선이 끝나면 다시 통 크게 하나되어 ‘한팀’이 될 것”이라며 “제대로 된 제주도, 당당한 제주도에 한발 더 나가게 된다”고 밝힌 바 있다.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은 공천을 받은 김방훈 후보가 15일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갖는 등 선거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원희룡 지사는 지난 10일 바른미래당 탈당에 이어 빠르면 이번 주 무소속 출마를 선언, 선거전에 뛰어들 전망이다.


이와 함께 바른미래당에서도 후보를 낼지 여부도 주목되고 있고 녹색당에서는 고은영 후보가 본선 주자로 확정됐다.


한편 문대림 후보는 서귀포시 대정읍 일과리 출신으로 제주대 법학과를 졸업하고 제주대 대학원 법학석사학위를 취득했다. 제9대 제주도의회 전반기 의장과 청와대 사회혁신수석실 제도개선비서관을 역임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