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06 (수)

  • -동두천 25.6℃
  • -강릉 29.4℃
  • 연무서울 25.8℃
  • 맑음대전 26.5℃
  • 구름많음대구 26.3℃
  • 구름많음울산 24.7℃
  • 연무광주 24.9℃
  • 연무부산 24.8℃
  • -고창 23.7℃
  • 구름많음제주 22.2℃
  • -강화 19.9℃
  • -보은 26.8℃
  • -금산 25.2℃
  • -강진군 25.3℃
  • -경주시 26.6℃
  • -거제 25.3℃
기상청 제공

박희수, 도서민 “여객선운임, 급행버스만큼”

더불어민주당 제주도지사 선거 박희수 예비후보가 도서민들의 이동권 보장을 위한 여객선 운임, 급행버스만큼 내도록 하겠다고 공약했다.


박희수 예비후보는 118번째 희망정책시리즈 보도자료를 통해 도서민의 이동권 보장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제주본도와 유인도서지역(추자, 우도, 가파도, 마라도 등)간 여객선 운임을 급행버스(3,000)만큼만 내도록 하는 정책을 추진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그는현재 도서민이 설령 일을 보기 위해 출타를 할 경우 대부분 여객선운임에 다시 버스요금을 지불해야 하는 이중고를 겪고 있다며, 이는 도서민들은 제주본도에 비해 이동권에 차별을 당하고 있다고 날을 세웠다.


또 박희수 예비후보는 “24개월이상 6미만 어린이의 경우, 버스를 이용할 때 무료지만 여객선은 버스와 달리 유료인 점도 개선하고, 장기적으로는 여객선을 버스 환승 체계에 연동시켜 도서민의 이동권이 보장되도록 하겠다는 구상과 함께 도서 주민의 여객선 승선권을 발매할 때 전산시스템으로 처리하고 있기 때문에 여객선 대중교통 카드를 발급하면 많은 예산이 소요되지 않을 것"이라며여객선 운임지원과 이동권 보장을 위해 주민이 참여하는 협의체를 설치하여 운영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박 예비후보는 이 정책의 실현으로 도서민들의 편리한 이동권 보장을 통한 복리증진과 정주여건 개선으로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것 이라고 강조했다.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