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Home > 기사내용

하토야마 日총리 "日, 진심으로 한국 지지할 것"

김상현 기자  2010.05.29 17:07:49

하토야마 유키오(鳩山 由紀夫) 일본 총리는 29일 천안함 사태와 관련해 "일본은 진심으로 한국을 지지하겠다"고 말했다.

 

하토야마 총리는 이날 제주 롯데호텔에서 제3차 한·일·중 정상회의에 앞서 이명박 대통령과 가진 한·일 단독 및 확대 정상회담에서 이 대통령에게 "한국의 천안함 사태에 대해 냉정하고도 훌륭한 지도력을 발휘하고 있는 데 대해서 경의를 표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하토야마 총리는 또 단독회담에 이어 열린 확대회담에서는 이날 오전 대전 현충원을 방문한 점을 언급하면서 "다시 한 번 46명의 희생자에 대해 애도의 뜻을 표하면서 일본 정부를 대표해서 애도의 말씀을 드린다"고 전했다.

 

이와 함께 "아시아에서 일본과 한국 양국이 다양한 신뢰관계를 강화하는 것이 세계 평화와 공영에 이바지할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에 이 대통령은 "하토야마 총리께서 우리 한국이 어려운 일을 당한 데 대해 아주 확고한 지지를 보내주시고, 오늘 아침 바쁜 가운데 그 곳(현충원)을 직접 찾아주셔서 고맙게 생각한다"고 감사의 뜻을 표했다.

 

또 단독회담에 이은 확대회담에서 "하토야마 총리께서는 국내·외 매우 바쁜 가운데 한·일·중 회의에 참석차 제주를 찾아주셔서 매우 환영한다" "일본은 우리 한국이 이번 천안함 사태가 발생했을 때 세계 어느 나라보다 먼저 우리 한국 정부를 강력히 지지해주면서 대한민국 국민을 진정한 이웃으로서, 가까운 나라로서 대해주셨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 양국은 이러한 국내외 어려운 문제를 풀어나가는 가장 가까운 나라로서, 이후 강력한 경제를 위시한 여러 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하는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한편, 이 대통령은 전날 청와대에서 가진 원자바오(溫家寶) 중국 총리와의 단독회담에서 당초 예정됐던 30분보다 1시간 이상 길어진 100분 가량 회담을 진행한 데 이어, 이날 하토야마 총리와도 당초 예정된 1시간보다 30분 가량 길어진 총 90분 동안 단독 및 확대회담을 진행했다.<뉴시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트위터에 올리기
  • 페이스북에 올리기
  •    
  • 맨 위로




2014년 04월 24일 목요일
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 기사제보
와이드포토
홈으로 | 회사소개 | 개인정보취급방침
로고 인터넷신문 등록 제주 아-01005호 | 등록일 2006년 4월 4일 | 사업자등록번호 616-81-55901
창간일 2006년 4월 7일 | 발행인/편집인 고문섭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삼도1동 508-1번지 2층 | Tel (064) 723-9976,9986 | Fax (064) 723-9669
E-mail : issuejeju@issuejeju.com ㅣ Copyright ⓒ 2010 (주)이슈제주 All rights reserved.

SSL Certificate